[소그룹] 508호 - 랍비와 한 상에 앉다

조회수 404

유대인들에게 손 대접은 성스러운 의무로 여겨졌습니다. 성경에 나온 초기의 손 대접 사례는 아브라함이 생전 처음 보는 세 나그네를 대접하려고 즉각 살찐 송아지를 잡고 푸짐한 식사를 차린 것입니다. 예수님도 손 대접에 문외한이 아니셨습니다. 예수님은 저녁 초대를 거절하거나 잔치에 걸맞지 않은 옷차림을 하거나 식탁에서 엉뚱한 자리에 앉은 손님 등 잔칫상과 관련된 비유를 많이 들려주셨습니다. 생각해보면 예수님이 마지막으로 하신 말씀 역시 죽기 전날 밤 제자들과 함께한 식사자리에서였습니다. 고대의 손 대접 이스라엘에 가보면 고대 땅에서 손 대접은 종종 죽고 사는 문제였음을 단박에 이해할 수 있습니다. 그늘에서도 섭씨 32도인 무더위, 그늘도 없고 앙상한 덤불만 있는 돌밭 풍...

자세히 보기 →

2020년 세미나 일정

조회수 325

코로나19 바이러스 관계로 세미나 일정이 변경되었습니다. 일 시 사 역 내 용 장 소 1월 6일 7기 큐티학교 지도자 세미나 사랑의교회 13일 6기 『생명의 공동체를 세우는 40일, 우리가 교회입니다』 세미나 사랑의교회 20~21일 20기 사역훈련 컨설팅 국제제자훈련원 2월 3일 116기 CAL 세미나 등록일 인터넷등록 17일 11기 성경/교리대학 교재 설명회 사랑의교회 ...

자세히 보기 →

[리더십] 777호 - 사역자의 세 가지 용량

조회수 350

지도자는 공(功)을 이루기가 어렵습니다. 공을 들여도, 애를 쓰고 노력을 해도 성공하기가 어렵고, 성공한다 하더라도 그 성공을 지키는 일 또한 어렵습니다. 그러므로 지도자는 항상 시작 못지않게 결말을 조심해야 합니다. 또한 지도자는 겉으로는 둥글지만 안으로는 네모나게 사역해야 합니다. 스스로를 지키는 훈련을 해야 합니다. 밖으로는 환하게, 밝게, 부드럽게, 하지만 안으로는 나름대로의 틀과 나 자신의 사역을 철저히 점검하는 시스템을 갖고 나의 경건을 점검해 나가는 네모난 사역을 해야 합니다. 사실 지도자의 경건을 자신이 아니면 누가 점검해 주겠습니까? 리더십 전문가인 존 맥스웰은 결과를 결정하는 것이 리더십의 능력이라고 말합니다. 교회적인 용어로 말한다면, 사역의 결...

자세히 보기 →

[소그룹] 507호 - 소그룹내 갈등을 방지하려면?

조회수 765

소그룹에 일어나는 갈등은 대부분 의견차이에서 시작되는 것처럼 보이지만, 사실 문제의 근원은 더 뿌리 깊은 곳에 있습니다. 다양한 배경을 가진 서로의 행동양식을 이해하기 어렵다고 생각하기 시작할 때 문제가 시작됩니다. 문제가 일어나고 나서 대처하면 늦습니다. 소그룹내 인간관계의 갈등 해결에는 선제적 접근, 즉 갈등을 미연에 ‘방지’하는 것이 가장 효과적입니다. 이제 제시 드릴 것은, 관점, 행동, 언어, 사고, 감정이라는 다섯가지 영역에 대해 서로의 배경을 사전에 이해할 수 있도록 하는 대화의 장을 여는 것입니다. 소그룹이 새롭게 구성되었을 때, 소그룹 리더가 다섯가지 영역에 대해 20~30분 가량의 짧은 대화를 나누게 하는 것 만으로도 서로를 이해하지 못하겠다며 싸우...

자세히 보기 →

[시간표] 2019 강원지역 CAL-NET 포럼

조회수 262

시간 내용 강사 10:00-10:20 등록 10:20-10:40 찬양 및 환영인사 10:40-12:00 “제자훈련의 장애물과 극복방안” 박주성 목사 12:00-13:00 기념촬영 및 점심식사 ...

자세히 보기 →

[개요] 2019 강원지역 CAL-NET 포럼

조회수 533

강원지역 CAL-NET 포럼에 동역자님을 초대합니다. 주제 : 제자훈련, 장애물을 극복하라! “나는 시골 교회, 소록도 한센병 환자촌, 인천 달동네에 가서도 제자훈련을 할 것입니다. 방이 없으면 길바닥에 앉아서도 할 것입니다. 제자훈련을 하느냐 못하느냐는 조건이나 환경에 있지 않습니다. 목회자 자신의 비전과 철학의 문제일 뿐입니다.” - 故 옥한흠 목사 제자훈련 정신은 ‘한 사람, 한 영혼 철학’ 입니다. 외적인 성장을 먼저 생각하게 되면 제자훈련은 교회 부흥의 수단으로 전락할 수밖에 없고, 그런 제자훈련은 의미가 없습니다. 하지만 묵묵히 한 영혼을 붙들고 훈련하는 것이 결코 쉬운 일이 아님을 알기에 ‘제자훈련, 장애물을 극복하라!’는 주제로 <2019 ...

자세히 보기 →

[시간표] 103기 제자훈련 체험학교

조회수 354

시간 월요일 화요일 수요일 목요일 7:30-8:00 아침식사 8:00-8:30 8:30-9:00 실습 1 (1권 5과) 무엇이 바른 기도인가? 시범 2 (...

자세히 보기 →

[안내문] 103기 제자훈련 체험학교

조회수 337

샬롬! 주님의 이름으로 문안드립니다. 먼저 제자훈련 체험학교에 등록하신 목사님들을 환영합니다. 바쁘신 중에도 이렇게 시간을 내신 것을 보면서 목사님들의 마음속에 있는 열정을 느낄 수가 있습니다. 제자훈련 체험학교는 두 가지 목적을 가지고 있습니다. 한 가지는 목회자들이 훈련에 임함으로 제자훈련을 경험하고 가르치기 이전에 먼저 제자가 된다는 것이고 또 하나는 지도자로서 제자훈련을 인도할 때 구체적으로 경험하게 될 여러 가지 상황들을 미리 준비해본다는 것입니다. 그런 의미에서 사실 3박 4일은 결코 충분한 시간이 아닙니다. 그러므로 짧은 3박 4일 동안 성실하게 임해주시기를 부탁드립니다. 목사님들이 얼마나 바쁘신 지는 잘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힘들여 ...

자세히 보기 →

[개요] 103기 제자훈련 체험학교

Under 제자훈련 조회수 776

41년간 사랑의교회 현장에서 축적된 제자훈련 노하우 전수의 산실 33년간 제자훈련 목회를 접목해온 수많은 형제교회들의 길잡이 NEW 개인별 영상분석을 통한 맞춤형 컨설팅 체험학교를 위한 도전적 질문 제자훈련은 잘 가르치면 된다? 제자훈련은 강력한 메시지를 전달하는 일방향 커뮤니케이션으로도 가능하다? 제자훈련은 12명도 안 되는 사람 붙잡아놓고 2년이나 씨름해야 하는 비효율적인 사역이다? 제자훈련은 몇 십 명씩, 몇 백 명씩 모아놓고도 가능하다? 소그룹이라는 교육환경에서 진행되는 제자훈련 사역은 소그룹 환경에 맞는 티칭스타일이 필요합니다. 교회중심 제자훈련사역의 원조인 사랑의교회가 지난 41년간 현장에서 축적해온 제자훈련의 노하우, ...

자세히 보기 →

[개요] 2019 인천지역 CAL-NET 포럼

조회수 521

인천지역 CAL-NET 포럼에 동역자님을 초대합니다. 주제 : 함께 가야 멀리 갈 수 있습니다 함께 그리고 바르게!혼자 가면 빨리 갈 수 있지만 함께 가면 멀리 갈 수 있다는 말이 있습니다. 인생의 원리가 그런 것처럼 목회 사역 역시 또한 같습니다. 인생이 원거리 여행이듯 목회 사역 역시 원거리 사역입니다. 칼넷의 정신이 본질을 지향하고 있다면 그 정신은 '바르게'의 정신이요 바르다는 것은 성경적이라는 의미이기도 합니다. 이 바른 사역을 위해 우리는 함께하고 있는 것입니다. 왜냐하면 바른 것을 지속적으로 지켜 나가기 위해서는혼자의 힘으로는 불가능 하기 때문입니다. '함께'를 사역적 용어로 '동역'이라고 합니다. 목회적 수심이 깊은 시대 함께 걷기 위해 의미 있는 시간...

자세히 보기 →